BIOGRAPHY

Clara Jumi Kang
Photo: Marco Borggreve

Born in Germany under a musical family, Clara-Jumi Kang started violin at the age of three. Only one year later, she enrolled at Mannheim Musikhochschule as the youngest student ever accepted to study there under Valery Gradov. A year later, she went on to study with Zakhar Bron at Lübeck Musikhochschule. At the age of six, she was on the cover of german magazine ‘Die Zeit’ writing a main article featuring her. By then, she had already given her debut with Hamburg Symphony at the age of 5.

Just turning 7, she got accepted at the Juilliard School with full scholarship to study under Dorothy Delay. At such young age, Clara had already performed with orchestras such as Leipzig Gewandthaus, Hamburg Symphony, Kiel Philharmonie, Nice Philharmonie, Atlanta Symphony, Seoul Philharmonic, KBS Orchestra, Korean Chamber Ensemble. At age nine, she recorded the Beethoven Triple Concerto and a solo recital program for cd label ‘TELDEC’.

Clara went on to study Bachelor and Master degree at age sixteen with Nam-Yun Kim at the Korean National University of Arts. During that period, she won top prizes at Major International Violin Competition such as Tibor Varga Violin Competition in 2007, 1st Prize at Seoul Violin Competition in 2009, 2nd Prize at Hannover Violin Competition in 2009, 1st prize at Sendai Violin Competition in 2010, and was awarded 1st prize at the International Violin Competition of Indianapolis in 2010 with additional five special prizes. Clara completed her last Studies at Munich Musikhochschule from 2011-2013 with Christoph Poppen.

Clara has established herself as a Soloist, invited to perform with orchestras such as Dresden Kapellsolisten, New Jersey Symphony, Indianapolis Symphony, Santa Fe Symphony, Tokyo Metropolitan Orchestra, New Japan Philharmonic, Osaka Philharmonic, Nagoya Philharmonic, Sendai Philharmonic, Hiroshima Symphony, Kanazawa Orchestra, Taipei National Symphony, Moscow Philharmonic Orchestra as well as with all the leading Korean Orchestras such as Seoul Philharmonic Orchestra, KBS Orchestra, Bucheon Philharmonic Orchestra and Suwon Philharmonic Orchestra.

Clara released her first Solo Album for DECCA ‘Modern Solo’ in 2011 including solo works such as Ernst Last Rose, Schubert Erl König, Ysaye Solo Sonatas.

Highlights of 2011/12 season included numerous concerts with orchestras and recitals in USA, recital at Carnegie Hall (Stern Auditorium), recital tour in Korea as well as appearances throughout Asia.

2013/14 season concerts included Tour in Korea with Seoul Philharmonic Orchestra/Myung-Whun Chung, Tokyo Metropolitan Orchestra/Suntory Hall, KBS Symphony Orchestra/Yoel Levi, Taipei Symphony/Gilbert Varga among other appearances throughout USA, Europe and Asia, Highlights of year 2014 were concert tours with Vienna Chamber Orchestra, Orchestre de la Suisse Romande, and St.Petersburg/Yuri Temirkanov.

Last season 15/16, collaboration were with Kremerata Baltica/Gidon Kremer, Moscow Virtuosi/Vladimir Spivakov, Mariinsky Orchestra/Valery Gergiev, New Japan Philharmonic/Hartmut Haenchen, Seoul Philharmonic/Lionel Bringuier, Berlin Baroque Soloists, Macao Philharmonic/Lü Jia, Köln Chamber Orchestra/Christoph Poppen, Tokyo Philharmonic/Myung-Whun Chung to only name few.

This upcoming 16/17 season, she will appear with orchestras such as Mariinsky Orchestra, Rotterdam Philharmonic Orchestra, Moscow Philharmonic Orchestra, Orchestre National de Belgique, Poznań Philharmonic Orchestra, National Philharmonic of Russia, China NCPA Orchestra.
Some of the collaborating Conductors will be Andrey Boreyko, Valery Gergiev, Lü Jia, Gidon Kremer, Christoph Poppen and Vladimir Spivakov.

A very devoted Chamber Musician, she collaborates with musicians as much as possible. She visits Festivals such as Pyeongchang Music Festival, Marvao Music Festival, Hong Kong Music Festival, Ishikawa Music Festival almost annually.

In 2012, Clara was selected one of the ‘100 Future’s most promising, influential people of Korea’ by Korean major newspaper DongA Times and also received the 2012 Daewon Music Award for her outstanding concert achievements internationally. She was awarded “Kumho Musician of the year” for 2014.
Clara currently plays on Antonio Stradivarius ‘ex-Strauss’ 1708, generously on loan by Samsung Cultural Foundation Korea since 2015.

Past Instruments:
– 2010-2013 Stradivarius ‘ex-Gingold’ 1683, loaned by Indianapolis Competition
– 2013-2015 Guarneri Del Gesu ‘ex-Moeller’, 1725, loaned by Samsung Cultural Foundation Korea

독일에서 활동하던 한국인 음악가 가정에서 태어난 클라라 주미 강은 세 살에 바이올린을 시작하여 이듬해 네 살, 최연소 나이로 만하임 국립음대 예비학교에 입학해 발레리 그라도프를 사사했고 이후 뤼베크 음대에서 자크하르 브론에게 배웠다. 일곱 살에 전액 장학금을 받고 줄리어드에 입학해 도로시 딜레이를 사사하였으며, 열여섯 살에 한국예술종합학교에 입학하여 김남윤 교수를 사사하며 학사와 석사과정을 마쳤다.

2010년 센다이 바이올린 콩쿠르 우승에 이어, 같은 해 인디아나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우승과 동시에 다섯 개의 특별상을 수상하는 등 주요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으며, 그에 앞서 2009년 서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우승, 2009년 하노버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2위 입상, 2007년 티보 바가 바이올린 콩쿠르 입상 등 주목할 만한 성과를 올렸다.

클라라 주미 강은 어린 나이에 이미 라이프치히 게반트하우스, 함부르크 교향악단, 키엘 필하모니, 니스 필하모니, 아틀란타 교향악단, 서울시향, KBS 교향악단, 코리안 쳄버 앙상블 등 국내외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다. 여섯 살에는 독일 잡지 ‘디 자이트’에 ‘신동’으로 소개된 커버기사가 실렸는데, 이미 다섯 살에 함부르크 교향악단과 데뷔연주를 가진 상황이었다. 아홉 살에는 텔덱 레이블에서 베토벤 삼중협주곡과 솔로 리사이틀 프로그램을 녹음하였다.

최근 그는 독주 연주자로서 자신의 입지를 세우며,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와 정기적으로 협연해오고 있다. 드레스덴 카펠졸리스텐, 뉴저지 교향악단, 인디아나폴리스 교향악단, 산타페 교향악단, 도쿄 메트로폴리탄 오케스트라, 나고야 필하모니, 센다이 필하모니, 히로시마 교향악단, 카나자와 오케스트라, 타이페이 국립 교향악단, 모스크바 필, 서울시향, KBS 교향악단, 부천시향, 수원시향 같은 국내외 최고의 오케스트라와 협연하였다.

2011년에는 세계 최고의 클래식 음반 레이블인 데카 (DECCA)에서 에른스트 ‘마지막 장미’, 슈베르트 ‘마왕’, 이자이 ‘무반주 바이올린 소나타’ 등을 수록한 그녀의 첫 번째 솔로 앨범 <모던 솔로 Modern Solo>가 발매되었다.

2011/12년 시즌에는 카네기 홀 (스턴 오디토리움)에서의 리사이틀을 포함하여 미국에서 다수의 오케스트라 협연과 리사이틀을 가졌고, 국내 투어와 함께 아시아 전역에서 활동하였다.

2013/14년 시즌에도 미국과 유럽, 아시아 전역에서 활발히 활동했는데 주요 연주로 서울시향 (정명훈 지휘)과의 한국 투어, 산토리 홀에서 도쿄 메트로폴리탄 오케스트라, KBS 교향악단 (요엘 레비 지휘), 타이페이 교향악단 (길버트 바르가 지휘)과의 협연이 포함된다.

특히 2014년에는 비엔나 챔버 오케스트라와의 투어를 포함해, 스위스 로망드 오케스트라, 생 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니/유리 테미르카노프와도 협연하였다. 2015/16년 시즌에는 크레머라타 발티카/기돈 크레머, 모스크바 비르투오지/블라디미르 스피바코프, 마린스키 오케스트라/발레리 게르기에프, 뉴 재팬 필하모닉/하르트무트 핸첸, 서울시향/리오넬 브링귀에, 베를린 바로크 솔로이스츠, 마카오 필하모닉/류 지아, 쾰른 챔버 오케스트라/크리스토프 포펜과 협연할 예정이다.

실내 음악에 대한 관심 역시 매우 높아 최근 정경화, 정명화, 지안 왕, 고티에 카푸송, 초량 린, 막심 리자노프, 폴 노이바우어 같은 세계적인 연주자와 함께 연주하였고, 대관령 국제 음악제에도 정기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2012년, 한국의 유력지인 동아일보가 마련한 ‘한국을 빛낼 100’인에 선정되었고, 국제 무대에서 거둔 주목할 만한 연주 성과를 인정받아 ‘2012년 대원 음악상’과 더불어 2013년에는 4년 만에 부활한 ‘금호음악인상’을 수상하였다.

클라라 주미 강은 현재 삼성문화재단의 후원으로 1708년산 스트라디바리우스‘’ex-Strauss’를 사용하고 있다.